홈으로

문의메일

사이트맵

회원가입

로그인

조합소개

조합업무

복지사업

고객광장

조합원광장

자료실

공지사항

애.경사

뉴스/시사

일정표

조합원 게시판

관련규정

사진겔러리

공지사항

애.경사

뉴스/시사

일정표

조합원 게시판

관련규정

사진겔러리

고객친절상담센터

고객센터 : 031-483-0080
이메일 : Mail to Webmaster

고객센터이용안내

- 평일 : 오전 09:0 ~18:00 까지
- 토요일 / 일요일 / 공휴일은 휴무입니다.
 

조합원광장 > 뉴스/시사

뉴스/시사

택시, 법안 재의결 안되면 2월20일부터 전면 운행중단(종합) 
택시, 법안 재의결 안되면 2월20일부터 전면 운행중단(종합) | 기사입력 2013-01-22 19:00 | 최종수정 2013-01-23 10:25 이어지는 택시업계 대책회의 (서울=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정부가 '택시법' 개정안에 거부권을 행사하기로 한 2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전국개인택시공제조합에서 택시업계 주요관계자들이 대책회의를 하고 있다. 2013.1.22 jihopark@yna.co.kr 30일 영남권·2월1일 호남권 택시 운행 하루씩 중단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김지헌 기자 = 택시업계는 22일 택시를..  admin2013-01-23  284
택시 사업구역 밖 운행거부는 위법 아니다 
택시가 사업구역 밖으로 가자는 승객의 요구를 거부한 것은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상 승차거부 금지의무 위반이 아니라는 판단이 나왔다.법제처는 지난 8일 법령해석심사위원회를 열고 국토해양부가 지난 1월 제기한 승차거부 여부에 대한 법령해석 요청에 대해 이렇게 결정했다고 11일 밝혔다.법제처는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에서는 택시운송사업을 '사업구역 내에서 여객을 운송하는 사업'으로 규정하고 있다"며 "면허를 받은 운수업자가 사업구역을 위반해 영업할 경우 면허취소 등 행정처분을 하도록 한 만큼 ..  관리자2011-04-01  491
블랙박스 개인정보보호 가이드라인 마련 
기자:오영진 2010-12-13 11:47:40 행정안전부는 최근 택시 내부에 일명 블랙박스로 불리는 CCTV 설치가 늘어남에 따라 개인정보보호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CCTV 설치 및 운영이 늘어나면서 사생활 침해 우려가 높아진 데 따른 것이다.   가이드라인은 승객의 사생활 보호를 위해 촬영범위를 최소화하고 목적 외 영상정보 이용을 금지하며 안내문 부착과 녹음기능 사용금지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택시 내 CCTV의 설치목적을 교통..  관리자2011-04-01  501
상습 불법영업 택시기사, 법 강화로 퇴출시켜야 
똑같은 형태의 택시기사로 취급받지 못하도록 분리해야 역, 공항 불법 호객행위 운전자, 리스트 작성 관리 필요 택시친절을 통해 승객을 확보해 택시산업을 키우자고 말하면 대부분의 택시기사들은 “얼마나 더 친절하란 말인가?” 라고 반문한다. 그러나 여론은 여전히 택시타기 힘들고 택시타기가 불안하다는 시민들의 목소리에 초점을 맞춘다. 택시를 대체하는 틈새산업들이 활성화되면서 택시 어려움이 지속되었고 자연스럽게 택시기사들도 예전에 비해 시민에 대한 친절도가 높아진 게 사실이다. 그러나..  관리자2011-04-01  467
택시연료, 환경변화 꿰뚫어보는 눈 가져야 
과학기술의 변화가 무서운 속력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십년이면 강산도 변한다’는 말이 이제 더 이상 통하지 않는 시대다.먼 미래에나 가능할 것으로 느껴져 왔던 전기자동차나 하이브리드카, 수소자동차 등이 마침내 출현해 머지않아 주종 차량으로 거리를 활보할 것이란 전망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한 예로 일본 도요타자동차사가 이미 개발하여 오는 10월에는 우리나라에도 수입될 것으로 알려진 하이브리드카 ‘프리우스’는 가다 서다를 반복하는 시내주행 모드로 운행할 때에도 1리터당 약 30km에 가까..  admin2011-03-21  397
서울시의회 뇌물파문 확산..돈 받은 시의원 공개돼 
한나라당협의회 대표 의원 뒤늦게 사과문 발표 (서울=연합뉴스) 문성규 기자 = 서울시 의회가 의원 31명이 연루된 뇌물수수 사건으로 휘청거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김귀환(59.구속) 신임 의장으로부터 의장단 선거운동 과정에서 총 3천500여만 원의 뇌물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는 의원 30명의 명단이 전격 공개돼 파문이 커지고 있다. ◇부의장 1명, 상임위원장 2명 돈 받아 = 민주노동당 서울시당은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김 의장으로부터 돈을 받은 시의원 30명의 명단을 확보했다며 이들의 이름과 수..  관리자2008-07-16  371
1
제목 내용 이름  

경기도 안산시 신각길 137 (신길동 1454)   · 대표자 : 정길호   · 사업자번호 : 134-82-60063
· 대표안내전화 : 031-483-0080   · FAX : 031-415-1436   · E-mail : taxi@taxi.ansanpeople.com

Copyright ⓒ 2021 Ansan Taxi. All rights reserved.